[패션클루 선정-2017 Best of Best 20] 남영비비안 ‘비비안’ - 아름다운 ‘여성의 핏’ 살려내다
[패션클루 선정-2017 Best of Best 20] 남영비비안 ‘비비안’ - 아름다운 ‘여성의 핏’ 살려내다
  • 정정숙 기자 / jjs@ktnews.com
  • 승인 2017.12.01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영비비안(대표 남석우)의 ‘비비안’은 헬로핏 브라를 출시하며 자신에게 잘 맞는 핏의 속옷을 찾는 트렌드를 확산시켰다. 지난해부터 ‘헬로, 마이 핏(Hello, My Fit)’ 캠페인을 실시해 모든 여성들이 아름다운 핏을 가지고 있다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올해 SS에는 옷의 실루엣을 방해하지 않도록 심플한 스타일의 헬로핏 브라가 매출을 견인했다. FW에는 가을 트렌드와 어울리는 고혹적인 와인 컬러의 헬로핏 브라가 소비자 사랑을 받았다.

비비안은 백화점, 전문점, 온라인 등 각 채널별 최적화된 영업전략을 펼쳐 마켓 점유율에서도 높은 성과를 냈다. 백화점과 전문점, 아울렛 등 총 401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 3분기까지 누적 매출은 1525억원을 기록했고 영업건전성이 개선돼 영업이익 흑자 전환을 달성했다.

남영비비안은 저소득층 유방암 환우를 위한 유방암 전용 속옷 등 소외 계층을 위한 지원사업을 활발히 하며 사회에 기여하고 있다.
유방암 브라는 비비안의 오랜 노하우가 담긴 제품이다. 2003년부터 자체기술과 디자인을 적용한 유방암 브라를 생산하면서 유방암 환우들이 편안하게 속옷을 착용할 수 있도록 그 기능을 꾸준히 개선시켜왔다.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
  • 창간 : 1981-7-22 (주간)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2270
  • 영남본부
  • 전화 : 070-4271-6914
  • 팩스 : 070-7543-4914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석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