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 경찰청기동대 부지, '패션허브' 짓는다
동대문 경찰청기동대 부지, '패션허브' 짓는다
  • 정기창 기자 / kcjung100@ktnews.com
  • 승인 2018.04.17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경제관계장관회의서 결정

동대문시장 마지막 노른자위 땅으로 남은 중구 경찰청 기동대부지가 패션허브로 개발된다. 패션허브는 패션창업기업과 전문학교를 들여 지역 산업 발전을 선도하는 플랫폼역할을 하게 된다. 여기에 투입되는 총 사업비는 1100억원을 넘어설 것으로 알려졌다.

김동연 경제부총리는 지난 16일 이같은 내용을 주제로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지방자치단체 투자프로젝트 지원방안'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서울시는 경찰청이 이전할 대체 부지와 건물을 지어 기부하고 소요 비용만큼 기존 부지 권리를 갖게 된다.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사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