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클루 선정-2018 Best of Best 20] 탠디 ‘탠디’
[패션클루 선정-2018 Best of Best 20] 탠디 ‘탠디’
  • 정정숙 기자 / jjs@ktnews.com
  • 승인 2018.11.30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분화된 고객 니즈에 맞춘 큐레이팅 적중

‘탠디(대표 정기수)’는 올해 온·오프라인을 연계해 매출 상승을 이끌었다. 온라인 몰과 오프라인에서는 내실을 다지며 브랜드 강화에 나섰다. 온라인에서는 세분화된 소비자 타겟층에 맞게 제품을 큐레이팅해 슈즈를 제안했다.

40년 역사를 지닌 탠디는 올해 백화점과 아울렛 매장 201개 매장에서 마켓 점유율과 트렌드를 주도하며 제화 브랜드로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다. 올해 브랜드 상표권 라이센스 판매 사업을 통해 남성 의류, 넥타이 등으로 브랜드로 아이텐티티를 확대했다.

토탈 패션기업으로 시장에서 영향력을 키우며 새성장동력 마련에 나섰다. 탠디는 지난해 선보인 프리미엄 라인 블랙라벨 컬렉션을 확대했다. 지난해 자체개발한 T로고 패턴의 제품 출시하며 소재와 디자인 경쟁력을 키웠다. 지난 11월 준비한 스판 앵클부츠 2500족을 완판시키며 브랜드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내년에는 신규 브랜드를 런칭하며 젊은 고객 확보에 나설 계획이다.

탠디는 차별화된 디자인과 최고급 소재, 합리적 가격으로 소비자 니즈에 맞춘 구두 브랜드로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소모성 부속 무상A/S 서비스를 확대하고 있다. 취약계층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간다. 지난 11월 13일 서울 관악구청에 성금 6000만원을 기탁했다.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
  • 창간 : 1981-7-22 (주간)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2270
  • 영남본부
  • 전화 : 070-4271-6914
  • 팩스 : 070-7543-4914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석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