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사이클 가방 ‘프라이탁’, 서울 압구정 신규 매장 오픈
리사이클 가방 ‘프라이탁’, 서울 압구정 신규 매장 오픈
  • 정정숙 기자 / jjs@ktnews.com
  • 승인 2019.05.24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위스 리사이클 브랜드 ‘프라이탁(FREITAG)’이 서울 압구정에 신규 매장을 오는 26일 오픈한다. 프라이탁은 유럽 대륙을 횡단하던 화물차의 방수포를 재활용한 기능성 가방과 액세서리 브랜드다.

지난 25년 간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해온 프라이탁이 90년대를 주름잡던 압구정에 다시금 새로운 바람을 불러 일으킬 예정이다. 프라이탁 압구정매장은 66㎡ 규모다. 1100개 이상의 개성 넘치는 가방을 선보인다. 일부 공간은 고객이 휴식할 수 공간으로 꾸몄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 156-16 제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사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