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노스, 이웅상 부사장 재영입…패션앤커처 사업부 재정립
리노스, 이웅상 부사장 재영입…패션앤커처 사업부 재정립
  • 정정숙 기자 / jjs@ktnews.com
  • 승인 2019.07.11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노스(대표 김웅·박병근)는 이웅상 부사장을 재영입해 ‘키플링’과 ‘이스트팩’ 브랜드 리빌딩에 나선다. 이웅상 부사장은 패션앤컬처(F&C) 사업부를 재정립하고 유통망을 가다듬어 도약한다. 지난 2004년 입사한 이후 패션앤컬처사업부를 맡아 성장시킨 이후 2017년 12월 퇴사후 재영입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 156-16 제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사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