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브랜드 2019 광고 촬영 스토리 (24)] 스타들의 여름맞이 패션 “나도 입어봐~”
[주요 브랜드 2019 광고 촬영 스토리 (24)] 스타들의 여름맞이 패션 “나도 입어봐~”
  • 패션부 / ktnews@ktnews.com
  • 승인 2019.07.12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패션업계가 여름맞이에 나섰다. 각 패션브랜드사들은 힘들었던 부진을 떨쳐내고 그 어느때보다 희망적인 분위기로의 전환에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다. 유명 스타를 모델로 발탁하고, SNS를 비롯한 각종 온라인 플랫폼은 브랜드들의 총성없는 전쟁이 펼쳐진다.

여름 바다 거니는 리조트룩
■W컨셉

W컨셉은 2019 리조트 컬렉션 화보에서 머리부터 발끝까지 한 컨셉으로 맞춰 입을 수 있는 스타일을 제안했다. W컨셉은 여름 트렌드를 담아 바캉스룩과 리조트룩을 추천했다. 해변에서 입기 편한 드레스와 자외선을 막을 모자를 함께 걸치거나, 스타일을 챙긴 수영복과 쉽게 신고 벗을 수 있는 신발을 소개했다. 포인트를 줄 주얼리와 가방도 컨셉에 맞췄다.

이번 화보는 일상복으로도 입을 수 있는 리조트룩 트렌드에 맞춰 기획했다. 데일리웨어로 보이는 수영복 위에 로브를 입거나, 긴 원피스에 라탄백을 매치하기도 했다. 또다른 화보사진에서는 흰색과 검정색으로 단순하게 색을 맞춰 가방과 원피스, 귀걸이를 함께 맞췄다.

카리스마 있는 여성 롤모델
■미샤 <신민아>

시선인터내셔날(대표 신완철)의 모던 하이엔드 감성 여성복 ‘미샤(MICHAA)’와 배우 신민아가 만났다. 사랑스러운 미소와 완벽한 프로포션 뿐만 아니라 어디서나 눈에 띄는 패션 센스로 손꼽히는 배우 신민아가 새로운 브랜드 엠버서더로 활동한다.

엠버서더 발탁 소식과 함께 공개된 화보에서 신민아는 일명 ‘미샤FIT(MICHAA FIT)’이라 불리며 여성의 실루엣을 잘 표현하는 미샤의 수트 컬렉션과 드레스 컬렉션을 존재감 넘치게 소화했다. 이미 방영 중인 JTBC드라마 ‘보좌관’에서도 미샤의 컬렉션을 착용하며 미샤와 완벽한 패션 호흡을 선보이고 있다.

미샤 관계자는 “순수한 미소가 돋보이는 신민아가 미샤의 드레스와 수트를 입고 미샤의 롤모델인 자신감 있고 카리스마 있는 여성의 모습을 완벽하게 표현했다”고 전했다.

선글라스에 모로코 담는다
■리에티 <하니 (안희연)>

하니는 아이웨어 브랜드 리에티와 여러가지 선글라스와 안경을 쓰고 화보를 촬영했다. 리에티는 모로코를 배경으로 이국적인 자연과 도시를 여행하는 하니를 독특한 색감을 써 화면에 담았다.

화보 속 하니는 눈에 띄는 어두운 초록 수트와 브라탑을 입고 리에티 선글라스와 안경을 돋보이게 만들었다. 꾸준히 유행하는 레트로(복고) 분위기가 나는 투명테 안경을 써 시크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해질녘 하늘과 모로코 자연 풍경을 배경으로 고독한 분위기도 함께 형성했다.

다른 장면에서 하니는 검정 민소매 드레스에 까만색 선글라스를 맞춰 세련된 모습을 보였다. 특히 금테 선글라스로 화보 포인트를 줬다. 바람이 부는 모로코 시장을 걷는 쓸쓸함을 담았다.

군더더기 없는 여유로움
■ 에디션 센서빌리티 <이진욱>

신성통상(대표 염태순)이 전개하는 남성복 ‘에디션 센서빌리티(EDITION Sensibility)’가 2019년 FW시즌, 배우 이진욱과 광고계약을 체결하고 첫 촬영 티져 광고를 공개했다.

배우 이진욱은 드라마 속 형사 역할로 진중하고 강렬한 이미지를 보여준데 이어 이번 남성복 광고에서는 부드러운 미소와 아이컨택으로 ‘로코장인’의 원조임을 입증했다.

에디션 센서빌리티 관계자는 “이진욱 특유의 세련된 감성과 여유로움이 브랜드 아이덴티티와 잘 맞아 모델로 발탁하게 되었다. FW시즌, 배우 이진욱과 함께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스타일링과 제품의 퀄리티에 집중한 브랜드 색깔을 확실히 보여줄 예정이다. 촬영에 있어서도 최소한의 배경과 오브제로 진행해 스타일 아이템과 이진욱의 아우라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화려하게 눈길을 끌지 않더라도, 유행을 타지 않는 디자인, 디테일을 배제한 깔끔한 스타일, 탄탄한 퀄리티로 자연스럽게 눈길이 가는 고급스러움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 156-16 제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사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