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옷업계, 가벼운 천연섬유·기능높인 합섬섬유로 고객 겨냥
속옷업계, 가벼운 천연섬유·기능높인 합섬섬유로 고객 겨냥
  • 정정숙 기자 / jjs@ktnews.com
  • 승인 2019.07.17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패션업계는 여름을 맞아 통기성 좋고 습기를 빠르게 잡아주는 소재로 만든 제품으로 소비자 잡기에 나선다. 속옷업계는 천연섬유와 합성섬유 등 다양한 소재를 사용한 속옷으로 차별화한다.

비비안은 인견 소재를 활용한 브라를 선보였다. 인견소재 브라는 가볍고 쾌적하게 입을 수 있다. 컵 부분을 매끄럽게 디자인 했고 날개는 안쪽으로 말아 봉제해 여름철 얇은 옷차림에도 속옷 자국이 겉으로 드러나지 않도록 했다. 매일 입기 좋은 블랙과 스킨 컬러로 출시됐다.

비비안은 가벼운 착용감의 부직포 컵을 적용한 브래지어도 판매하고 있다. 통기성이 좋은 메쉬 소재를 컵 둘레에 사용해 더운 공기와 습기가 잘 배출될 수 있도록 했다. 얇은 옷차림에도 속옷 라인이 비칠 걱정 없이 입을 수 있도록 봉제선을 최소화했다.

비비안 디자인실 강지영 팀장은 “브라 안감에 흡습속건 소재가 적용된 된 제품을 고르고 패드는 통기성이 있는 소재를 사용했는지 살펴보면 좋다”며 “한결 시원한 여름을 날 수 있다”고 조언했다.

트라이엄프는 여름철 더위에도 불편하지 않게 입을 수 있는 보정 브래지어를 운영하고 있다. 보정 효과를 위해 가슴과 상체 대부분을 감싸는 스타일의 브라이지만, 부직포 소재의 컵과 날개에 메쉬 원단을 사용해 입었을 때 쾌적하다.

휠라인티모는 흡습속건 기능이 좋은 메쉬홀 쟈카드 원단을 사용한 여름 브래지어를 선보이고 있다. 일반 몰드보다 통기성이 좋은 반타공 몰드를 컵 소재로 사용해 착용감이 보다 시원하다.

업계는 다양한 브라런닝도 선보이고 있다. 비비안은 간편하고 쾌적하게 입을 수 있는 브라런닝을 판매하고 있다. 컵 몰드가 내장되어 있어 브라를 별도로 입지 않아도 되어 간편하다. 인견 소재를 사용해 촉감이 시원하고 통기성이 좋아 쾌적하다. 린넨과 에어로쿨 기능성 소재를 혼방한 여성용 런닝도 판매하고 있다. 린넨의 뛰어난 통기성과 에어로쿨의 흡습속건 기능을 모두 제공한다.

비너스는 냉감과 소취 기능이 있는 면 혼방 원단을 사용한 여름용 런닝을 운영하고 있다. 요철감이 있는 원단은 피부에 달라붙지 않아 쾌적한 착용감을 준다. 땀이 차기 쉬운 겨드랑이 부분에는 땀받이 원단이 있어 실용적이다. 보디가드는 냉감 기능성 합성섬유 소재인 아쿠아엑스를 활용한 브라런닝한 판매하고 있다. 브라 컵이 내장되어 있어 런닝만 입어도 되어 편리하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 156-16 제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사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