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시각장애 예술가 창작활동에 5000만원 후원
효성, 시각장애 예술가 창작활동에 5000만원 후원
  • 정기창 기자 / kcjung100@ktnews.com
  • 승인 2019.10.16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성은 서울문화재단 잠실창작 스튜디오 입주작가들의 작품 창작 지원비와 전시비용을 후원한다. 강남구에 있는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16일 열리는 ‘무무(mumu)’의 개막 오프닝에서 후원금 5000만원을 전달한다.

지난해 효성그룹과 서울문화재단 장애예술가 창작지원 업무협약 모습.
지난해 효성그룹과 서울문화재단 장애예술가 창작지원 업무협약 모습.

후원금은 입주예술가 12명의 작품 재료 구입과 전시비용 등에 쓰인다. 이번 전시회는 잠실창작스튜디오 입주예술가 12명의 회화, 사진, 설치미술, 공예품 등 약 70여 작품이 선보인다. ‘배리어 프리(barrier free)’를 주제로 16일부터 30일까지 2주간 열릴 예정이다.

잠실창작스튜디오는 서울문화재단에서 운영하는 국내 유일의 시각예술분야 장애예술가 창작공간이다. 매년 시각예술분야 장애예술가 12명을 선발해 입주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 156-16 제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사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