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디지털 AI플랫폼 내년 오픈
롯데백화점, 디지털 AI플랫폼 내년 오픈
  • 정정숙 기자 / jjs@ktnews.com
  • 승인 2019.11.19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데이터 활용해 맞춤형 마케팅 제공

백화점 입점 브랜드사는 온오프라인에서 인공지능이 분석한 구매 행동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게 된다. 롯데백화점은 구매 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공유형 ‘디지털 AI 플랫폼’을 구축해 고객과 브랜드를 연결하는 허브역할에 집중한다. 입점 브랜드들이 고객들과의 직접 소통을 통해 새로운 매출을 확보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것이다. 

롯데백화점은 구매 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공유형 ‘디지털 AI 플랫폼’을 구축해 입점 브랜드와 행동 데이터를 공유할 예정이다.

디지털 AI 플랫폼 구축이 완료되면 롯데백화점에 입점돼 있는 브랜드들이 직접 영업활동에 필요한 대상 고객을 선정하고 문자 광고 혹은 DM(다이렉트 메일, Diract-mail)을 발송 할 수 있게 된다.앞으로 입점 업체는 시간 지연해소에 따른 시의성 있는 마케팅은 물론 개별 브랜드의 의도에 맞는 맞춤형 마케팅이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이번 공유형 ‘디지털 AI 플랫폼’은 2020년 4월 오픈이 목표다. 오프라인매장과 공식온라인쇼핑몰인‘엘롯데’, 어플리케이션에서 소비자 거래와 상품검색 같은 행동데이터 등 총 17개 고객 연관 시스템을 종합해 인공지능이 분석한 데이터다.

실시간으로 데이터와 연동돼 매장 고객 중 해당 브랜드 상품을 구매할 가능성이 높은 고객을 연결해 광고 연계도 바로 될 수 있다. 예를 들면, 유아동반 고객이 유모차를 대여하면 ‘디지털 AI 플랫폼’이 ‘고객 활동 예측’을 수행해 해당 데이터를 즉각 유아동 매장에 연동시켜 별도 광고와 연계시킬 수 있도록 도와준다.

날씨, 트렌드, 색상 등 영업에 참고할 외부 제휴 데이터를 딥러닝 수준의 알고리즘에 수천개의 변수를 조합하고 분석할 수 있다. 브랜드 직원들에게 상품 재고와 발주부터 마케팅 대상에 이르기까지 영업에 필요한 사항들을 사전에 준비할 수 있도록 돕는다. 향후 브랜드의 충성 고객이 될 수 있는 고객을 대상으로 해당 브랜드에서 제공하는 정기적인 쇼핑 혜택과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롯데백화점 전형식 본부장은 “공유형 디지털 AI 플랫폼은 백화점의 광범위한 데이터에 인공지능 기술을 결합해 롯데백화점에 입점돼 있는 브랜드들의 영업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그는 “이번 플랫폼 개발을 시작으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롯데백화점이 실현 시키고자 하는 ‘생활 밀착형 플랫폼’ 구축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롯데백화점은 이번 ‘디지털 AI 플랫폼’ 개발을 시작으로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는 데이터를 효율적이고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데이터 레이크(DATA LAKE)’ 체계를 개발해 모든 데이터를 클라우드로 관리해 비즈니스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 156-16 제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사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