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비스, 실질적 성과 내도록 조직개편 단행
휴비스, 실질적 성과 내도록 조직개편 단행
  • 정기창 기자 / kcjung100@ktnews.com
  • 승인 2020.01.02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사업부에 ‘혁신팀’ 설치하고 오픈 이노베이션팀 신설

휴비스(대표 신유동)는 사내 전 부문에 혁신팀을 설치하고 전략기획실에는 오픈 이노베이션팀을 신설하는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각 본부별 혁신팀은 업무 프로세스, 고객 서비스, 생산 및 관리 방식 등 모든 업무를 재점검하고 실질적인 성과를 내도록 업무 방식을 개선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휴비스는 1월 2일 본사에서 시무식을 갖고 2020년 목표달성을 위한 의지를 다졌다. 신유동 대표(가운데) 등 임직원 대표들이 새해 기념 케익을 자르고 있다
휴비스는 1월 2일 본사에서 시무식을 갖고 2020년 목표달성을 위한 의지를 다졌다. 신유동 대표(가운데) 등 임직원 대표들이 새해 기념 케익을 자르고 있다

휴비스는 작년 울산 전주공장 통합 1단계를 마무리 짓고 글로컬라이제이션 전략을 본격 추진해 왔다. 일환으로 LMF(Low Melting Fiber, 접착용 섬유) 미국 현지 합작법인 공장 착공 및 친환경 식품용기 소재 에코펫의 중국합자 법인 추진 등을 성사시켰다.

신유동 대표는 2일 논현동 본사에서 가진 2020년 시무식에서 “2020년은 추진한 프로젝트를 마무리하고 본격적인 결실을 맺을 때”라고 말했다. 신 대표는 신년사에서 사업 전략을 제시하고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강조했다.

미래산업 메가 트렌드인 환경과 안전을 제품에 심고 전 사업부문이 흑자를 실현할 수 있도록 차별화 제품군으로 포트폴리오를 재구성할 계획이다. 혁신팀과 오픈 이노베이션팀 설치도 이 같은 선상에서 이뤄졌다. 미래 먹거리 창출을 위해 신규 투자를 확대하고 사내 벤처를 활성화해 신규시장 개척도 추진할 계획이다.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사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