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복 1위 한섬이 제시한 올해 패션 키워드는?
여성복 1위 한섬이 제시한 올해 패션 키워드는?
  • 나지현 기자 / jeny@ktnews.com
  • 승인 2020.01.10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픽(E·P·I·C)=우아함·실용성·정체성·클래식’

국내 여성복 1위 업체인 한섬(대표 김민덕)이 2020년 새해 여성복 트렌드 키워드로 ‘EPIC(Elegance·Practicality·Identity·Classic)’을 제시했다. ‘에픽(EPIC)’은 ‘우아함(Elegance)’, ‘실용성(Practicality)’, ‘브랜드 정체성(Identity)’, ‘클래식(Classic)’의 알파벳 앞 글자를 따온 것이다. 이를 반영한 신제품을 대거 출시해 여성복 시장을 선도한다는 전략이다.

한섬 관계자는 “‘찬탄을 자아내는 대단한 일’이란 뜻을 가진 에픽(Epic)을 패션 트렌드 키워드로 뽑았다. 이유는 고객의 니즈가 구체적이고 세분화되고 있는 ‘특화생존’ 시장에서 더욱 개성 있고 차별화된 디자인만이 살아남을 수 있다는 의미와도 일맥상통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한섬은 현대적인 우아함을 뜻하는 ‘모던 엘레강스(Modern elegance)’ 스타일이 올해 여성복 트렌드를 주도할 것으로 내다봤다. 엘레강스 스타일은 여성스러움과 고급스러움을 극대화한 스타일이다. 최근 복고 패션과 남녀 구분을 없앤 젠더리스(Genderless) 패션에 가려 그동안 주목 받지 못했었다.

한섬 관계자는 “비슷한 스타일의 캐주얼룩이 유행처럼 번지면서 이에 대해 거부감을 느끼는 고객들도 늘어나고 있다”며 “지난 2019년 겨울 시즌부터 타임, 마인, 랑방컬렉션의 경우 여성성을 강조한 스커트,블라우스,코트,니트 상품군의 판매량이 데님, 아우터 등 중성적 스타일의 판매량을 넘어섰다”고 말했다.

한섬은 올해 감춰져 있던 여성의 우아함을 도시적인 스타일로 재해석한 제품을 선보인다는 구상이다. 이를 위해 미니멀한 실루엣의 자켓, 드레스, 원피스 등 우아한 디자인의 제품을 출시한다.

한섬은 또한, 가볍고 편안하면서도 실용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아이템도 각광받을 것으로 예상했다. 이미 지난해부터 일상복과 운동복의 경계를 허문 ‘애슬레저룩’이 패션 트렌드의 한 축으로 떠오른데다 소비심리 위축으로 한 아이템을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상품에 대한 고객 니즈가 증가했기 때문이다.

이런 트렌드에 맞춰 한섬은 시스템, 래트바이티, 더캐시미어 상품에 플리스·캐시미어·코듀로이·3M 신슐레이트 등 가볍고 실용적인 소재 사용을 높이고 여유로운 핏을 적용할 계획이다. 타임. 마인의 경우, 정장 제품을 각각의 다른 아이템으로도 활용할 수 있는 ‘세퍼레이트 세트’로 출시해 다른 의상과 매치할 수 있게 활용도를 높일 예정이다.

랑방컬렉션에서는 올 가을 도심 속에서 운동복과 같이 편안하게 입을 수 있는 ‘리드미컬 조거(Rhythmical jogger)’를 테마로 레깅스와 같이 신축성 좋은 소재의 조거 팬츠, 스포티 탑 등 새로운 스타일의 캡슐 컬렉션을 출시할 계획이다.

한섬이 제시한 세 번째 여성복 트렌드 키워드는 ‘브랜드 정체성’이다. 소비자들이 획일화된 패션에서 벗어나 본인의 취향을 드러내기 시작하면서, 고유의 아이덴티티와 스토리를 살린 브랜드가 주목받을 것이란 예상이다.

지원진 한섬 랑방컬렉션 상품기획실장은 “고가 의류일수록 타 브랜드에서 볼 수 있는 스타일의 옷이나 트렌드에 맞춘 옷 보다는 브랜드 정체성이 뚜렷하게 나타나는 옷에 대한 고객 선호도가 높다”고 설명했다.

한섬은 올해 타임, 마인, 시스템 등 각 브랜드의 색깔을 강조한 컬렉션을 출시하고, 시즌과 시즌 사이 캡슐 컬렉션을 통해 색다른 분위기의 스타일을 선보인다는 구상이다. 끝으로 트렌치 코트, 트위드 자켓 등 클래식 스타일의 부활도 예상했다. 자신의 여성성과 캐릭터를 과감히 드러내려는 소비자들의 니즈가 지난해부터 유행한 복고 패션 열풍과 맞물려, 여성적이고 시크한 스타일의 새로운 클래식 룩으로 진화할 것이란 분석이다.

이에 맞춰 타임은 올해 2020년 S/S 시즌에 트위드 소재를 적용한 코트와 드레스, 그리고 체크 패턴의 자켓을 선보일 예정이다. 마인도 1970년대 유행했던 ‘레이디 라이크 룩’을 부활시킬 계획이다. 특히, 마인의 경우 레이스로 포인트를 준 스커트와 플리츠 드레스, 가볍고 보온성이 우수한 3M 신슐레이트(Thinsulate) 소재를 적용한 트렌치코트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나효진 한섬 마인·래트바이티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는 “세계 경제가 저성장·저물가·저금리의 뉴노멀(New Normal, 새로운 표준) 시대로 접어들며 고객들의 상품 선택 기준이 고도화됐다”며 “한섬만의 독창적이고 차별화된 디자인을 선보여 국내 여성복 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사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