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비대위 구축
롯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비대위 구축
  • 정정숙 기자 / jjs@ktnews.com
  • 승인 2020.01.29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면세점(대표 이갑)은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와 고객과 직원의 안전을 위해 지난 24일 대표이사를 위원장으로 한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상시 대응 체계를 가동 중이라고 오늘(28일) 밝혔다.

비상대책위원회 가동 조치에 따라 ▲전 직원 일일 발열 체크 의무화(발열 직원 조기 귀가 후 의료기관 진료)를 실시한다. 매장에서는 ▲매장 및 인도장 근무자 마스크 착용 의무화, ▲매장 및 인도장 주 2회 방재 소독 실시 ▲손소독제 매장 내 배치 확대 (안내데스크 및 계산대 등) ▲고객 마스크 지급을 진행한다. 더불어 중국을 방문한 직원이 귀국 한 후 14일간 휴가 조치 후 관찰을 실시한다. 임산부 및 만성질환 직원을 대상으로 휴직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는 “롯데면세점은 고객과 직원 안전을 최우선 목표로 향후 상황 변화에 따른 신속하고 추가적인 대응 조치들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앞으로 질병관리본부, 인천공항공사, 한국공항공사 및 관계 기관과 긴밀한 협력관계를 통해 유기적인 대응을 이어나가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사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