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 보습, 지방 분해하는 헬스케어 압박밴드 상용화
피부 보습, 지방 분해하는 헬스케어 압박밴드 상용화
  • 김영곤 기자 / ygkim@ktnews.com
  • 승인 2020.06.03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이텍연구원, 메디위너에 코스메틱섬유 기술이전

피부보습, 및 지방분해 촉진 기능이 있는 코스메틱 압박밴드가 상용화 된다. 다이텍연구원(원장 최진환)이 보유하고 있던 코스메틱섬유 원천기술을 ㈜메디위너(대표 백학선)에 이전 하는 업무 협약이 체결됐다.

다이텍연구원이 메디위너와 의료용 코스메틱섬유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다이텍연구원이 메디위너와 의료용 코스메틱섬유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의료용 압박밴드는 혈액이 고이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신체의 일부분을 탄력으로 압박하거나 잡아주는 기구로 단계적 점진감압 설계를 통해 혈액순환을 도와주는 의료기기다. 시장규모가 1000억원에 육박하는데 95%를 중국산이 점유하고 있다.

메디위너는 부산에 위치한 의료용 압박밴드 전문제조 기업으로 전국 100여개 병원 및 3개 의료기기 유통회사에 납품 중이다. 국내 유일의 기술력을 갖춘 의료용 압박밴드 회사다.

현재 유통되는 압박밴드는 압박성은 우수하지만, 장시간 착용시 피부가 건조해지는 문제점이 있는데 다이텍연구원 기능성소재연구단에서 2014년부터 연구해 섬유에 코스메틱 기능을 부여하는 원천기술을 확보하고 있었다.

이 기술은 코스메틱 기능성 유효물질을 감지한 마이크로 나노 캡슐을 섬유상에 부착하는 것으로 피부보습, 탄력증진, 지방분해촉진 등의 기능이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다이텍연구원은 코스메틱섬유 제조기술을 이전하고, 메디위너는 고부가가치 코스메틱 기능성 압박밴드를 생산 및 판매할 수 있게 된 것이다.

메디위너 백학선 대표는 “현재 압박밴드의 문제점을 해결할 수 있고, 고부자가치 제품을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 올해 가을부터는 수출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영남본부 : 대구시 수성구 동대구로 336, 2514호(범어동, 마크팰리스범어)
  • 전화 : 070-4271-6914
  • 팩스 : 070-7543-49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