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포동 섬유기업 ‘수요자 맞춤형’으로 체질개선
양포동 섬유기업 ‘수요자 맞춤형’으로 체질개선
  • 이영희 기자 / yhlee@ktnews.com
  • 승인 2020.11.16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섬유기업 소재기획 역량강화 컨설팅 추진 간담회 열려
소재업체와 패션브랜드 전문가 교류의 場
바이어와 접점 찾고 ODM업그레이드 시도

“섬유기업과 브랜드사가 손잡고 소재 차별화를 실현하자!”
단순임가공에 의존한 소재산업의 체질개선과 기획역량강화를 위한 간담회와 전문가 교류회가가 지난 13일 서울숲 푸르너스 가든에서 진행됐다.

소재기업과 브랜드 전문가 그룹과의 교류를 통해 ‘수요자 맞춤’을 체질화하기 위한 간담회가 지난 13일 열렸다.

양포동(양주·포천· 동두천)섬유소재업체와 브랜드 기업이 함께한 이번 행사는 (주)세방섬유, 세양텍스타일,(주)에프에스이노베이션, (주)우림엠앤티, (주)이노탠이 참가했다. 또 참여 브랜드는 (주)대현 블루페페, (주)하이라이트브랜즈 코닥, (주)에스피엠컴퍼니 카네브로스, 나이키 차이나, 신세계인터내셔날 톰보이, 신세계인터내셔날 지컷, 블랙야크 I&C 블랙야크 워크웨어 등이며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경기섬유산업연합회가 주최하고 ‘양주·포천·동두천 글로벌 섬유가죽패션 산업특구’에서 주관하며 (주)크리에이티브팩토리 그룹이 진행한  ‘섬유기업 소재기획 역량강화 컨설팅 추진 간담회’는 한국 소재의 ODM 전환시기를 앞당겨 브랜드가 요구하는 트렌드에 부합한 원단개발로 경쟁력을 확고히 한다는 취지를 담고 있다.

그 첫 단계로 소재기업과 브랜드 전문가그룹과의 교류회를 통해 ‘수요자 맞춤’을 체질화하자는 것이다. 참여 소재업체들은 각기 특화된 영역을 구축하고 있는데 세방섬유의 경우 면 머서라이징 가공을 대신할 실키염색가공 공법 쎌쓰리염 후가공이 특기다. 세양텍스타일은 국내 최대 규모의 최고급 니팅 자카드 편직을 자랑한다. 에프에스이노베이션은 ‘바르는 친환경 후가공’을 주무기로, 우림엠앤티는 베이직&텍스트 저지, 이노탠은 원단에 도포하는 재귀반사 원단이 특징이다.

이날 참석한 패션브랜드사의 기획, 디자인 전문가들은 소재업체들과 2시간에 걸쳐 교류했다. 브랜드측 전문가들은 “양포동 섬유기업 소재의 우수성에 감탄하고 별도의 상담을 예약했다”고 밝혔다. 또한 브랜드 기획 현장에서 수요자로서의 니즈를 전달하기도 했다.

소재기업들은 “교류회를 통해 패션브랜드사들의 요구와 개선점을 들을 수 있어서 큰 도움이 됐다” 면서 “1회성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인 교류의 장이 마련됐으면 한다”는 요청을 했다.

이날 류종우 경기섬유산업연합회 부회장은 “비대면속에서 각종 전시가 중단돼 아쉬움이 큰 가운데 이처럼 형식을 벗어나 바이어와의 접점을 찾고 업그레이드 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게 돼 다행으로 생각한다” 라며 “양포동 소재에 대한 관심과 수요자입장에서의 조언도 아끼지 말아줬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1부에서는 참여 소재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를 통해 애로사항을 접수했으며 2부에서는 나이키 차이나의 최윤영 시니어 매니저가 중국마켓 등 글로벌 트렌드를 발표했다. 이어 참여소재 업체들의 장점을 어필하고 1대1 교류 및 간담회를 진행했다.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
  • 창간 : 1981-7-22 (주간)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2270
  • 영남본부
  • 전화 : 070-4271-6914
  • 팩스 : 070-7543-4914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석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