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S/S 알렉산더 맥퀸(Alexander McQueen) 맨즈 컬렉션 - 재고 원단 쓴 ‘지속가능패션’으로 더욱 로맨틱하게
2021S/S 알렉산더 맥퀸(Alexander McQueen) 맨즈 컬렉션 - 재고 원단 쓴 ‘지속가능패션’으로 더욱 로맨틱하게
  • 이영희 기자 / yhlee@ktnews.com
  • 승인 2020.12.10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라 버튼’, 락다운 맞선 발상전환…맥퀸 패션정신 구현

알렉산더 맥퀸의 내년 봄여름 남성복컬렉션은 ‘지속가능 패션’의 구현을 위해 직물 재고를 덧 날염하고 염색한 소재 활용에 집중했다.

완벽한 테일러드 자켓부터 트렌치코트까지 다양한 제품들은 알렉산더 맥퀸 특유의 로맨틱한 감성을 표현하고 있다.

맥퀸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사라 버튼은 코로나19로 인한 락다운(Lockdown)기간 동안 직물재고의 덧 날염 및 염색으로 컬렉션을 완성하는데 주력했다.

테일러드 수트는 스컬 프린트와 해체적인 드레스를 프린트했으며 앨비언 핑크, 푸크시아 로즈, 보르도 색상을 침염한 소재로 로맨틱함을 강조했다. 봄버 자켓과 수트는 남성 패션리더들을 매혹시킬 것이다.

활용도 높은 아우터도 집중 소개했는데 베이지색 코튼 개버딘 바탕에 프린스 오브 웨일즈 체크 무늬의 패치워크 디테일이 들어간 트렌치코트부터 카멜 바탕에 테일러드 패널 패치워크 파카, 주얼리 브로치 자수 아플리케 디테일의 봄버 자켓 등 다채롭게 구성했다.

더불어 시선을 사로잡는 해체적 리본 장식은 베스트와 테일러드 자켓, 봄버 자켓에 적용, 감각적인 무드를 표출한다. 


  • 법인명 : ㈜한국섬유신문
  • 창간 : 1981-7-22 (주간)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2270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석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김종철 02-0326-3600 ktnews@ktnews.com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