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도가 경쟁력, 트렌비 무료 당일 배송 서비스 도입 
속도가 경쟁력, 트렌비 무료 당일 배송 서비스 도입 
  • 나지현 기자 / jeny@ktnews.com
  • 승인 2021.01.06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시범운영, 수도권 지역 순차 확대

전 세계 실시간 명품 검색 플랫폼 트렌비(대표 박경훈)가 1월6일부터 일부 인기 명품 브랜드 제품에 한해 무료 당일배송 서비스를 도입한다. 

트렌비의 무료 당일배송 서비스는 2019년부터 실시 중인 익일배송에 이어 고객 편의성 강화를 위해 새롭게 선보이는 서비스다. 서울시 전역 시범운영을 시작으로 향후 고양시, 과천시, 안양시 총 4개 수도권 지역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번 무료 당일배송 서비스 제품은 샤넬, 고야드, 구찌, 생로랑 등 해외 인기 명품 브랜드 약 13개의 악세서리, 의류, 신발, 가방 등 약 100여 종이다. 서울시 거주자에 한해 오후 2시 이전 해당 제품 구매 완료 시 당일 오후 9시까지 무료 배송이 가능하다. 

트렌비 관계자는 "온라인 명품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언택트 서비스가 대중화됨에 따라 배송 서비스도 보다 강화했다"고 밝혔다. 또 "트렌비는 고객 편의성과 고객 경험 만족도 증대에 중점을 두고 차별화된 가치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