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섬유, 수출지역 다변화 박차
경남섬유, 수출지역 다변화 박차
  • 한국섬유신문 / news@ktnews.com
  • 승인 1998.04.3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섬유(회장 허정도)가 미주, 홍콩, 일본등 수출지역을 다 변화시키고 고부가수출물량을 10%이상 확대해나간다는 기본 전략을 세우는등 재도약을 위한 장단기플랜에 전력하고 있 다. 그동안 수출과 내수를 50:50비중으로 진행해온 경남섬유 는 궁극적으로 수출을 60%비중으로 확대하면서 고부가수출 물량은 현 5%대에서 빠른시일내 10%대로 늘리고 수출선도 더욱 다변화시킬 계획이다. 또한 내수시장에서는 기존대로 신사복지는 천조직물(대표 박 성규) 여성복지는 태양상사(대표 임종태)를 통해 거의 전량 공급하면서 컨버터를 통한 간접 개발력배가에 나서 수출품목 하고도 접목시킬 방침이다. 이를위해 오래전부터 방적, 제직, 염색, 가공부문을 각각 독 립채산제로 운영해온 경섬은 공정간 상호 커뮤니케이션을 강 화, 분리체제에서 올수 있는 부작용을 최소화하고 전문화와 관리의 효율화를 극대화할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현재 총 1만5천추를 가동하고 월 40만야드를 생산하고 있는 경섬은 향후 수출비중을 더욱 배가시켜나가기위해 유럽등지 의 신규시장개척을 추진중이다. 특히 울/캐시미어, 울/앙고라등 울특수모복합물을 다양 개발, 고가 모직물수출시장을 집중 공략하는등 수익율이 낮은 저가 모직물 수출부무을 보완하기위한 다각도의 노력을 모색중이 다. 총괄영업을 맡고 있는 최진웅부장은 『IMF시대를 한단계 레 벨엎할수 있는 호기로 삼아 수출과 내수를 적절히 병행하면 서 상호보완적인 마케팅을 추진해나갈 계획이다』라고 향후 방향성을 제시했다. <김선희 기자>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사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