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베스트․이슈샵을 가다] 잘 되는 매장, 뭔가 다르다!
[전국 베스트․이슈샵을 가다] 잘 되는 매장, 뭔가 다르다!
  • 취재부 / ktnews@ktnews.com
  • 승인 2012.04.2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세계 강남점 3층 신관
패션잡화 트렌드 주도

서초구 반포동의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신관 3층은 핸드백과 구두, 모피로 구성돼 있으며, 여성정장과 수입부틱 브랜드가 입점된 3층 본관과 직접 연결돼 있어 시너지를 내고 있다. 명품 브랜드 밸류를 중시하던 고객들이 합리적 가격과 디자인 감성에 주목하면서, 컨템포러리한 감각과 디자인을 내세운 내셔널 브랜드의 상승세가 주목할만하다.

‘쿠론’, ‘질스튜어트 액세서리’, ‘브루노말리’ 등 모던한 디자인에 컬러풀한 잇백들이 인기다. 신세계강남점 핸드백 담당 이혁 대리는 “강남점은 지하철 3·7·9호선과 일 평균 30여만 명이 이용하는 강남고속터미널의 유동인구가 많다”며 “특히 신관 3층은 핸드백 및 제화 브랜드가 충실하게 구성돼 20대 중후반 여성고객을 중심으로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김송이 기자 songe@ktnews.com


■ ‘질스튜어트 액세서리’ - 안금숙 매니저
스마트 女고객, 자신있게 맞이

2012년 2월 1일 오픈한 이 매장은 8평 규모임에도 매출 상위에 진입하며 쾌조를 보였다. ‘질스튜어트 액세서리’의 깔끔한 디자인과 고급 소재의 컬러감이 최근 핸드백 트렌드와도 잘 맞아떨어졌고, 안금숙 점장의 접객 서비스와 친화력이 20~30대 여성들을 “꽂히게” 만들었다. 런칭 1년차 전국 12개 매장을 전개 중인 ‘질스튜어트 액세서리’의 신장세를 이끌 것으로 기대가 높다.

올 시즌 히트아이템은 지난달 출시된 ‘지나백’. 공효진 화보 등 공격적인 홍보마케팅으로 문의가 쇄도하며 이 매장에서만 한달여 100개가 판매됐다. “트렌디 하면서도 품질을 꼼꼼히 살피고 가격 비교를 행하는 20대 직장여성과 학생고객들의 호응이 높다”고 자신한다.

첫 40일간은 하루도 쉬지 않을 정도로 브랜드와 매장에 대한 애착과 이해도가 남달랐고, 브랜드 아이덴티티와 상품, 매장 보유 재고까지 상세하게 파악하고 있기에 자신감 있게 고객을 맞이할 수 있다고.

안 점장은 “다양한 화젯거리로 소통할 줄 아는 ‘수다쟁이’, 상품을 돋보이게 만들 수 있는 ‘거짓말쟁이’, 연예인 마인드를 갖고 ‘철판’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한다. 매장 밖 언제 어디에서 나를 알아볼 고객들을 염두에 두고 공인과 같은 자세와 마인드를 가진다.

똑똑한 고객들을 맞이하려면 눈속임으로는 안되며 신세계강남점 온라인몰 접속 및 구매까지 이끌어 낸다”고 매장 안팎에서 집중력을 발휘하고 있다.

주소 : 서울시 서초구 반포동 19-3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3층 신관
영업시간 : AM 10:30~PM 08:00
전화 : 02)3479-6218

망원역 상권
전통시장 인근 홈플러스 진입 이슈

망원역 상권은 성산초교앞 사거리와 망원우체국 사거리 대로변을 중심으로 ‘수스’를 비롯해 ‘네파·인디안·엘레강스스포츠·PAT’등 일부 의류 브랜드들이 영업을 하고 있다. 6호선 망원역을 끼고 있는 초역세권이고 6차선 대로변이다보니 의류업보다는 외식업과 사무실, 문구점, 은행 등이 즐비해있다.

오히려 망원역 2번 출구 골목으로 들어가면 망원시장과 망원 월드컵 시장 등의 재래시장을 낀 본격적인 지역 밀착형 골목 상권이 형성 돼있다. 전통 시장을 낀 잇점을 고려한 보세의류와 제도권 의류 브랜드 ‘유니온베이·크로커다일레이디·올리비아하슬러·에드윈·해피랜드’ 등 10여개가 성업 중이다.

최근 6월 중으로 입주가 시작되는 서교자이 아파트 내 홈플러스 입점이 확정되면서 지역 상인 연합회가 합정동 홈플러스 입점저지 주민대책 위원회를 조성해 1인 시위, 반대 운동 등을 펼치고 있어 거센 마찰이 예상된다.
/나지현 기자 jeny@ktnews.com















■ ‘수스’ - 금희정 점장
런칭 멤버, 가두1호 안테나샵 역할

‘수스’ 망원점은 가두1호점이자 런칭 오픈 멤버로 7년간 운영하며 망원역 상권의 터줏대감으로 자리 잡았다. 10여 평 남짓 규모이지만 성수기 기준 월평균 4000~5000만 원의 알짜매장이다.

본사가 친정식구라고 느껴질 만큼 인간적인 교류와 소통을 통해 끈끈한 관계를 맺고 있어 만족도가 높다. 또한 지역별, 점별 특성에 맞춰 프로모션을 진행해 구매 활성화를 도모하고 물량이나 상품에 대한 탄탄한 지원이 늘 한결 같아 든든하다.

의류 상권이 본격적으로 형성돼있는 곳은 아니지만 망원역 1번 출구 20m의 초역세권에 자리 잡아 유동인구 비중이 높다. 또한 인근에 사무실이 많은데다 주변에 젊은 감성의 여성복이 거의 전무하다보니 나이층에 구애받지 않고 러블리 한 디자인을 선호하는 고객들이 꾸준히 찾고 있다.

최근 클린한 화이트와 핑크 포인트로 매장을 새롭게 단장하면서 좀 더 업그레이드된 환경으로 고객몰이에 나서고 있다. 상품을 더욱 부각시켜줄 수 있는 한층 세련되고 모던한 인테리어로 입점 고객들의 만족도가 높다.

합리적인 가격대와 높은 퀄리티가 강점인 브랜드의 진가를 알고 꾸준히 찾는 단골고객이 많아 특별한 판촉 없이도 판매가 잘 되는 편이다. 또한 최근 본사 디자인실 개편으로 다양하고 트렌디한 상품이 더욱 보강되면서 매출 신장세가 좋다.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441-13
영업시간 : AM 10:00~PM 10:00
전화번호 : 02)337-4556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영남본부 : 대구시 수성구 동대구로 336, 2514호(범어동, 마크팰리스범어)
  • 전화 : 070-4271-6914
  • 팩스 : 070-7543-49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