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1회 전문신문의 날 기념식 성료
제51회 전문신문의 날 기념식 성료
  • 김예지 기자 / yejikim@ktnews.com
  • 승인 2015.11.30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문법 국회 개정안 통과 정부 지원 요청

제51회 ‘2015 전문신문의 날’ 기념식이 문화체육관광부 이의춘 차관보, 새누리당 유일호 의원, 일본전문신문협회 나라하라 시게루 이사장 등 정·관계 유관기관 대표 외빈과 전문언론인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20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됐다.

한국전문신문협회(회장 이덕수) 창립 51주년을 맞아 열린 이번 기념식은 전문신문 발행을 통해 관련 분야 발전 및 국민 생활 양상에 기여한 공로자에 대한 ‘정부포상 및 한국전문신문상 시상식’도 함께 진행했다.

이덕수 회장은 기념사에서 “각 분야에 의견과 정책을 제시하는 언론의 기능과 함께 전문적인 정보를 제공하는 전문신문이야 말로 창조경제의 핵심이다”며 “현재 전문신문의 기본적인 용어의 정의나 표현을 반영하기 위한 ‘신문 등의 진흥에 관한 법률’ 개정안이 국회에 상정됐다. 전문신문이 더 큰 역할을 감당하기 위해 제도적, 정책적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 회장은 정부와 정치권의 관심과 지원을 부탁하며 내년 정부포상에 국모총리상 추가를 요청했다.

이의춘 차관보는 축사를 통해 “정부도 전문신문이 지식과 정보핵심의 인프라로써 그 위상을 계속 높여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미디어 종사자들 간의 정확한 정보 공유를 통해 발전의 방향을 모색할 수 있도록 모든 힘을 쏟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 본지 강재진 기자가 취재상을 수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