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제구 FITI 원장 “과대 포장 물건 안 쓴다”
전제구 FITI 원장 “과대 포장 물건 안 쓴다”
  • 정기창 기자 / kcjung100@ktnews.com
  • 승인 2021.02.22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고 챌린지‘ 동참

FITI시험연구원(원장 전제구)은 탈(脫) 플라스틱 생활 및 탄소중립 사회를 위한 SNS 캠페인 ‘고고 챌린지’에 합류했다.

태평양물산(사장 임석원) 지명을 받아 참여한 전제구 원장은 “평소 환경문제에 대한 관심이 많아 기쁜 마음으로 동참하게 됐다”며 “생활 속에서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고 과대 포장 물건은 구입하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다음 주자로는 친환경 경영을 도입해 환경보호에 힘쓰고 있는 이랜드그룹을 지목했다


  • 법인명 : ㈜한국섬유신문
  • 창간 : 1981-7-22 (주간)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2270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석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김종철 02-0326-3600 ktnews@ktnews.com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