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코스튜디오스페이스, 9월 5억 매출 돌파
아코스튜디오스페이스, 9월 5억 매출 돌파
  • 정정숙 기자 / jjs@ktnews.com
  • 승인 2020.10.15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코 베어 니트 조끼, 6차 리오더

퓨처트로(대표 김진용)의 유니섹스 스트리트 패션 브랜드 ‘아코 스튜디오스페이스(AQO STUDIOSPACE)’는 지난 9월 매출 5억원을 돌파했다. 지난해 6월 런칭 후 1년 만에 빠른 성장을 보이며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아코스튜디오스페이스는 지난 9월 매출 5억원을 돌파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아코스튜디오스페이스는 지난 9월 매출 5억원을 돌파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블랙핑크, 엑소 등 국내 유명 셀럽들이 즐겨 입으면서 입소문을 타 ‘셀럽들의 브랜드’라는 별칭이 생겼다. 독특한 곰돌이 실루엣 그래픽을 활용해 젊고 신선한 감각으로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하는 브랜드이다.

AQO의 올해 20 FW 컬렉션은 기존 아코 시그니처 곰돌이 이미지를 담은 데일리 아이템을 모던하게 표현했다. 기본에 충실하면서 포인트를 강조한 제품으로 10대부터 30대 초반까지 폭넓은 젊은 고객층에게 합격점을 받았다.

소녀감성과 교복 스타일에 어울리는 프레피룩(preppy look) 감성을 담았다. 특히 곰돌이 패턴을 활용한 아코 베어 니트 조끼(AQO BEAR KNIT VEST)는 7000장이상 팔리며 판매 호조를 보이고 있다. 상품이 입고되자마자 품절돼 오픈 후  6차 리오더를 진행했다.

무신사, 서울스토어 자사몰의 온라인과 면세 편집샵을 통해 해외 소비자들과 접점도 늘려가고 있다.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
  • 창간 : 1981-7-22 (주간)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2270
  • 영남본부
  • 전화 : 070-4271-6914
  • 팩스 : 070-7543-4914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석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