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 한동대, 헬스케어기반 멤버십 서비스 개발 협약
이랜드 한동대, 헬스케어기반 멤버십 서비스 개발 협약
  • 김임순 기자 / sk@ktnews.com
  • 승인 2020.12.10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랜드가 한동대학교와 손잡고 바이오 헬스케어 서비스 기반 신개념 멤버십 서비스 개발에 나섰다. 한동대와 함께 이랜드는 유전체 정보를 활용한 맞춤형 건강 큐레이션 서비스 제공일환의 기술개발 협약을 맺었다. 개인 유전체 항목 검사 결과를 기반으로 바이오 헬스케어 서비스와 제품을 제공해 새로운 사업 포트폴리오를 완성해나간다는 것.

이랜드와 한동대는 지난 9일 경북 포항시에 위치한 한동대학교에서 장순흥 한동대 총장, 현창기 생명과학부 학부장, 이준용 전산전자공학부 학부장, 최형욱 이랜드 최고 전략 책임자, 임희조 이랜드 신사업전략 본부장 및 관련 임직원들이 참석,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공동연구 및 기술정보 교환 ▲제약 및 바이오, 인공지능, 빅데이터, 사물인터넷을 포함한 컴퓨터 및 전자공학분야 연구사업 공동 참여 등에 상호 협력키로 했다. 이번 협업은 고객 라이프 스타일 큐레이션을 제공받아, 적정 체중을 위한 운동 시간을 제안 받아 생활 습관을 개선, 식재료와 건강식품 등을 추천받을 수 있게 한다. 

해당 서비스는 내년 초 신규 론칭 예정인 멤버십-페이 애플리케이션 ‘이랜드 페이’에 탑재될 예정이다. 

장순흥 한동대 총장은 “이랜드그룹과 한동대학교가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는 뜻깊은 시간을 갖게 돼 매우 기쁘다"라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우리 사회의 의식주 문제 해결을 위해 양 기관이 긴밀하게 소통하며 함께 고민하고 해결해 갈 수 있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최형욱 전략 책임자는 “이랜드그룹은 고객들의 의식주 및 생애 주기 전반에 필요한 다양한 사업 군을 운영하는 만큼 유전체 빅데이터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부분이 무궁무진하다”면서 “이번 한동대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새로운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고 자체 콘텐츠를 강화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