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평양물산 1100억원 규모 운영자금 확보...재무 안정성
태평양물산 1100억원 규모 운영자금 확보...재무 안정성
  • 김임순 기자 / sk@ktnews.com
  • 승인 2021.02.22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평양물산(대표 임석원)이 1100억 원 규모 기업운영자금을 마련해 안정적 경영을 다지게 됐다고 밝혔다. 지난 1년여 간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불황으로 실적 악화로 금융권을 통한 자금조달이 여의치 않았다.

해소하고 안정 경영과 재무 건전성을 확보하는 차원에서 이번 장기 조달을 추진했다. 최근 기업들은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대부분의  회사채 등 단기차입금 비중을 늘리는 상황이었으며, 태평양물산 역시 단기 회사채 비중이 높아져 유동성을 우려했다. 

이번 1100억원 규모 자금은 3년 만기 부동산 담보 대출 형태로 진행됐다. 회사채와 신용대출 기간이 통상 1년여 정도인 것을 감안하면 낮은 금리조건으로 3년 만기 대출기간으로 조달한 것은 상당히 고무적인 기업 활동으로 자체 평가했다. 

태평양물산은 이번 운영 자금 조달에 앞서 신용보증기금에서 발행한 P-CBO 회사채 등도 꾸준히 조달해왔다.

태평양물산 관계자는 “이번 장기 자금 조달을 통해 유동성 리스크가 크게 해소되고 재무 건전성이 확보됐다”며, “20년 실적은 전 세계 코로나 여파로 인한 소비시장 위축에 따라 매출감소 영향으로 손익이 악화됐지만, 올해 주력 시장인 미국 시장의 경기가 빠르게 회복되고 있고 ‘타겟(Target)’ ‘콜롬비아’ 등 기존 바이어들의 회복 및 나이키(Nike kids), 랄프로렌(Ralph Lauren), 칼하트(Carhatt) 등 신규 바이어들의 거래 확대로 ‘V’ 반등이 예고돼, 탄력적 성장과 긍정적 전망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 법인명 : ㈜한국섬유신문
  • 창간 : 1981-7-22 (주간)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2270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석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김종철 02-0326-3600 ktnews@ktnews.com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