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 후아유, 스티브의 베어라인 매출견인... MZ세대 고객 호응
이랜드 후아유, 스티브의 베어라인 매출견인... MZ세대 고객 호응
  • 김임순 기자 / sk@ktnews.com
  • 승인 2021.02.25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랜드의 헤리티지 브랜드 ‘후아유’가 베어 라인 (일명 스티브)로 1020 MZ 세대 고객들을 불러 모으고 있다. 최근 매출 상승세를 견인하는 후아유 베어 라인은 작년 대비 150% 이상 성장했다고 24일 밝혔다. 

‘베어 라인’은 캘리포니아 그리즐리 베어를 모티브로 론칭 초기부터 있었던 헤리티지 심볼 라인 중 하나다. 2년 전 더 젊고 위트 있는 느낌을 주기 위해 ‘스티브’라는 대중적인 네이밍을 부여하며 세계관을 넓혔다. 이후 ‘스티브 라인’으로 불리며 MZ세대를 중심으로 입소문을 타고 점차 알려졌으며 이번 21SS 시즌에는 후아유의 주력 라인으로 자리 잡게 되었다. 

스티브를 80년대 미국 캠퍼스 콘셉트로 트렌디하게 재해석하고 후아유의 헤리티지 ‘패치 기법’으로 풀어낸 ‘엉클 스티브 맨투맨’은 차별화된 원단을 사용해 심플하지만 고급스러운 ‘꾸안꾸’(꾸민듯 꾸미지 않은) 룩에 안성맞춤이다.

커플룩, 우정룩 등 각종 SNS를 통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왼쪽 가슴에 작은 스티브 베어 로고를 새겨 심플하고 깔끔한 느낌을 주는 ‘왼가 스티브 맨투맨’은 매년 출시 때마다 완판을 이어온 스테디셀러다. 이번 SS ‘원마일웨어’ 트렌드에 맞춰 위아래 맞춰 입을 수 있는 ‘스티브 베어 셋업’을 제안했다. 

후아유 관계자는 “작년부터 각종 SNS나 방송을 통해 유명 연예인이나 인플루언서들이 후아유의 ‘스티브’를 코디한 모습들이 곳곳에서 포착되며 대박의 징후를 감지했다”면서 “올해 대대적으로 스티브 라인을 전개함과 동시에 80년대 미국 레트로 느낌의 ‘엉클 스티브’라인 출시와 각종 콜라보를 통해 21년 한 해 ‘스티브 라인’으로만 500억 매출에 도전한다”라고 말했다. 


  • 법인명 : ㈜한국섬유신문
  • 창간 : 1981-7-22 (주간)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2270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석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김종철 02-0326-3600 ktnews@ktnews.com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