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와 감성을 파는 시대, 전국 이색샵, 베스트매장을 가다 - ‘KYJ 골프’
이미지와 감성을 파는 시대, 전국 이색샵, 베스트매장을 가다 - ‘KYJ 골프’
  • 강재진 기자 / flykjj@ktnews.com
  • 승인 2015.03.1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의 이미지와 감성충족이 최대 관건인 시대. 고객의 니즈와 트렌드, 유통 구조가 급변하는 패션 마켓에서 능동적, 주도적 소비자들을 위한 매력적 매장 구현과 집객을 위한 접근성 강화는 이제 필수요소가 되고 있다. 본지는 신개념 복합 문화공간으로 발전해나가고 있는 패션 브랜드들의 이색샵들과 불경기와 변덕스러운 날씨에도 시장을 선점하고 있는 전국 베스트 매장들을 통해 해답을 찾고자 한다 [편집자주]

롯데아울렛 김해 ‘KYJ 골프’
“긍정의 힘, 가두 골프지만 연 매출 30억 거뜬”


“6년전 이십대 중반에 매장을 열고 힘든 순간도 많았지만 한번 선택한 브랜드를 최선을 다해 운영하다 보니 전국 1등, 아울렛 전체 1등까지 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라며 뚝심있는 매장 운영 노하우를 공개하는 ‘KYJ 골프’ 김해롯데점 정현욱 사장.

정현욱 사장은 스물살 초반에 ‘아디다스’ 매장에서 점원으로 일한 경험이 전부였다. 학창시절 골프선수가 될까 잠시 생각했었지만 들어가는 돈이 많고 부모님께 부담을 드릴 수 없어 포기했다. 그러다 이십대 중반에 아버지께서 투자를 해 줄 테니 매장을 해보라고 권유하셨고 그 때는 기회라는 판단이 들어 매장을 맡게 됐다.

지금은 롯데김해아울렛 골프 존에서 1등, 전국 대리점 중에서 최고 매장으로 연매출 30억원을 기록하고 있다.
정 사장은 어린나이에 시작했지만 하나의 철칙이 있다. 긍정적 마인드.
일을 즐기면서 했다는 것이다. 매장 관리를 일단위가 아닌 월단위로 한다. 예를 들어 하루하루 매출을 확인하게 되면 편차가 너무 심해 마음만 조급해지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일단위 매출이 아닌 월을 기준으로 매출을 확인하고 관리한다.
“무작정 돈만 보고 쫓아가면 오늘은 없었을 겁니다. 자기가 좋아하는 일을 흥미를 갖고 하다보면 성공은 눈앞에 와있더라구요. 일을 시작하면서 2년 간은 일년에 단 하루도 쉬는 날이 없을 정도였지만 재미가 있었어요”

정 사장은 또 한가지 노하우를 공개했다. 직원 관리의 중요성이다. 보통 판매사원은 이직율이 높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파트를 나눠서 각각의 전문성을 보유할 수 있게 하니 근무기간은 자연적으로 늘어났다. 평일 기준 6명, 주말은 8명의 직원이 각각 창고일, 판매대, 전산파트 등으로 전담 분야를 맡아 일을 처리하니 훨씬 효율이 난다고.

‘KYJ 골프’ 롯데김해점은 롯데아울렛 2층에 ‘슈페리어’ 매장옆으로 위치해 있다. 2008년 롯데아울렛 김해점이 오픈하면서부터 매장을 운영했으니 터줏대감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물론 브랜드를 운영하면서 힘든 상황이 정말 많았습니다. 몇 차례 힘든 고비를 넘길 때 마다 ‘마이웨이’를 되뇌이며 일관성 있게 매장을 가져가다 보니 애정이 남다르네요” 골프 조닝이 지속적으로 위축되긴 했지만 지방 상권이다 보니 브랜드 인지도가 높아 고정고객이 많다. 주 고객은 50~60대지만 최근에는 30대 고객도 늘고 있다.

정 사장의 고객응대는 적은 매출이라도 부담없이 구매할 수 있게 편안함을 주자는 것이 목표다. 매년 두 번의 큰 고객행사를 여는데 지난달에만 4억3000원을 달성했다. 행사를 통해 입점객을 높이는 것이 큰 효과를 보고 있다. 일평균 입점객이 주말 기준 2500~3000명 가량이다. “꼭 물건을 판다기 보다 사람이 들어와야 장사가 되는 겁니다. 행사를 통해 신규고객 유입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주소 : 경남 김해시 장유면 신문동 롯데아울렛 김해점 2층 KYJ 골프
전화번호 : 055-900-2613
운영시간 : AM 11:00~PM 09:00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 156-16 제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사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