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라이프, 이케아와 맞장뜬다
더 라이프, 이케아와 맞장뜬다
  • 정정숙 기자 / jjs@ktnews.com
  • 승인 2015.06.12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 18일 킨텍스점 생활용품 매장 오픈

이마트가 생활용품 전문매장을 내세워 이케아와 정면 승부에 나섰다. 생활용품 전문 매장 ‘더 라이프(The LIFE)’는 오는 18일 오픈하는 킨텍스 신규점에서 선보인다. 소비자에게 개인별 취향을 만족시키는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한다는‘build your home beautiful’슬로건을 내세웠다.

‘더 라이프’는 100평 규모에 5000여 품목이 구성된다. 6개 섹션으로 나눠 가구, 수납, 침장, 조명, 가든데코, 욕실, 키즈, 주방 총 8개 카테고리가 들어선다. 리빙룸, 베드룸, 키즈룸 등을 실제 공간처럼 꾸민 컨셉룸인 룸셋(Room Set), 디자이너 스튜디오, 국내 예술가 후원 등으로 운영한다.

제품가격은 초저가 품목 10%, 중저가 80%, 고가 프리미엄 라인은 10%로 상품 라인업별로 세분화했다. 트렌드에 민감한 SPA 제품부터 백화점의 스몰 럭셔리 고객까지 폭넓은 고객층을 공략한다. 국내 주거환경과 생활 습관에 맞는 상품과 서비스로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전략이다.

이마트 관계자는 “주 고객을 자신과 가족의 생활공간에 대한 애착이 강하고, 합리적 자기주도형 소비를 하는 가치중시 소비자로 정의하고 명확한 타겟 마케팅을 내세웠다”며 “제한된 비용에서 최상의 구매를 할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다.

이마트는 조색이 가능한 페인트, 욕실 및 부엌을 시공해주는 상품까지 판매하는 디자인 스튜디오가 들어선다. 목공소를 설치해 고객이 원하는 대로 제작해 주는 가구제작 솔루션도 선보일 예정이다. 일본 ‘니토리 퍼니처’와 제휴를 통해 매트리스, 침대 등 다양한 상품을 베트남 현지에서 직소싱해 가격 부담을 낮췄다.

쇼파, 침대, 수납장 등 가구상품에 대해 무료 배송과 조립서비스로 이케아와 차별화 했다. 국내 예술가 후원도 진행한다. 킨텍스점은 12시 이전에 주문하는 고객은 당일 배송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더 라이프(The LIFE)’ 브랜드는 가족과 함께 행복한 삶을 위해 집을 꾸미는 소비자를 새와 둥지로 형상화 해 개발됐다.

이마트 이갑수 대표는 “국내 유통시장에서 완전히 새로운 형태의 전문매장으로 거듭나기 위해 이마트 신규점 뿐만 아니라 신세계그룹에서 추진하고 있는 복합쇼핑몰이나 아울렛에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로 156-16 제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사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